부인과

부인과 갱년기클리닉

갱년기클리닉

  • 복강경클리닉
  • 요실금클리닉
  • 부인성형클리닉
  • 갱년기클리닉
  • 자궁경부암검사
  • 대표번호:062)380-2000, 산후조리원:062)720-9000
  • 산부인과, 평일 09:00~18:30, 토요일 09:00~18:30, 공휴일 09:00~12:30, 일요일 09:00~12:30, 평일야간 18:30~20:30, 점심 12:30~14:00
  • 소아청소년과, 평일 09:00~18:00,토요일 09:00~12:30, 점심 12:30~14:00, 일요일 공휴일 휴진, * 분만및 응급수술 24시간 3층 분만실

제2의 사춘기라 불리는 갱년기!
조기에 치료할 수 있습니다!  

갱년기는 나이가 들면 여성 호르몬의 분비가 줄어들면서 겪게 되는 
정상적인 노화 현상입니다. 
호르몬의 영향을 받는 사춘기처럼 갱년기 역시 호르몬의 영향을 받아 
신체적, 심리적 변화를 겪게 되어 이를 제 2의 사춘기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2제 2의 사춘기, 갱년기

갱년기는 나이가 들면 여성 호르몬의 분비가 줄어들면서 겪게 되는 정상적인 노화 현상입니다. 호르몬의 영향을 받는 사춘기처럼 갱년기 역시 호르몬의 영향을 받아 신체적, 심리적 변화를 겪게 되어 이를 제 2의 사춘기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무엇보다도 여성으로서의 삶이 끝났다고 우울해하기보다는 삶의 자연스러운 과정으로 받아들여 갱년기 증상을 일찍 관리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2갱년기와 폐경

대개 폐경이 오기 몇 년 전부터 증상이 시작되고, 폐경 이후에도 몇 년간 지속 될 수도 있습니다.

48세~52세에 폐경이 일어나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한국 폐경여성 조사에서 평균 폐경 연령은 49.7세라고 발표하였습니다. 그러나 30대에서 50대 사이 혹은 그 이후라도 언제든지 폐경이 일어날 수 있으며, 특히 40세 이전에 난소 기능을 상실하여 발생하는 폐경을 "조기 폐경"이라고 하고 면밀한 관리를 필요로 합니다.
폐경: 폐경 주변기 ( 폐경전 수 년 ~ 폐경 후 1년 ) → 폐경기
1 폐경이란?
지속되어 왔던 월경이 완전히 끝나는 현상을 의미합니다. 일반적으로 40세 이상 여성에게 특별한 원인이 없이 1년 동안 월경이 없으면 폐경을 의심할 수 있습니다.
2 폐경기
폐경 이후 남은 생의 기간을 뜻하며, 이 기간 동안 여성의 난소에서는 여성호르몬이 거의 나오지 않습 니다.
3 갱년기란?
폐경을 기준으로 폐경 전 수년과 폐경 후 약 1년을 의미합니다. 최근에는 갱년기보다 폐경 전 기간을 의미하는 폐경 이행기란 용어를 사용하기도 합니다.

3갱년기의 원인과 증상

갱년기가 되면 여성의 몸은 호르몬 환경의 변화로 인해 다양한 증상들을 경험합니다. 난소에서 분비되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은 월경주기를 조절하고, 뼈를 튼튼하게 하며, 혈중 콜레스테롤을 조절합니다.

또한 혈관이나 피부를 탄력 있게 만들고 기억력에도 도움을 줍니다. 그러나 갱년기가 되면 난소의 기능이 떨어지고 더 이상 여성 호르몬을 만들지 않아 다양한 갱년기 증상들이 나타나는 것입니다.

1 불규칙한 월경주기
짧아지거나 오히려 길어질 수도 있습니다.
2 안면 홍조
  • 가장 흔한 갱년기의 증상으로 개인차가 있으나 일반적으로 1~2년 정도 지속됩니다.
  • 30초에서 10분간 얼굴이나 목이 붉게 달아 오르며, 땀을 흥건히 흘리거나 추워 몸을 떠는 증상이 이어질 수 있습니다.
3 생식기 위축
  • 에스트로겐이 감소하면서 질 상피의 두께가 얇아지고 주름이 없어집니다.
  • 점액분비가 저하되고 질벽 탄성을 잃게 되어 성교를 할 때 통증이 유발될 수 있습니다.
4 배뇨 장애
요도의 점막이 줄어들어 소변을 참는 것을 어렵게 느끼게 되거나 기침, 재채기를 할 때, 웃거나 달릴 때 소변이 새는 요실금 증세를 보일 수 있습니다.
5 수면 장애
일찍 잠들기 힘들거나 깨어나기 힘들고, 땀이 나서 자다가 중간에 깨어나면 다시 잠들기 힘든 경우가 흔히 발생할 수 있습니다.
6 감정 변화
짧아지거나 오히려 길어질 수도 있습니다.
7 몸의 변화
  • 허리는 굵어지고, 근육은 줄고 피하지방은 점점 늘어납니다.
  • 피부는 점점 얇아지고, 유방은 크기가 줄어들고 처집니다.
  • 관절이나 근육은 뻑뻑해져서 관절통과 근육통이 생기기도 합니다.

4갱년기의 진단

갱년기 증상이 나타나면 혈액 내 호르몬 검사로 진단할 수 있습니다. 폐경이 가까울수록 난소의 기능이 저하되어 여성호르몬이 감소되고, 반사적으로 이를 자극시키려는 난포자극호르몬(follicle stimulating hormone, FSH)의 혈중 농도가 증가되는 특징을 보이기 때문에 혈액검사로 갱년기를 진단할 수 있습니다.

5나의 갱년기 지수는?

갱년기의 정도를 가늠하는 쿠퍼만 지수로 갱년기 자가진단이 가능합니다. 각 항목의 점수에 가중치를 곱해 점수를 내고 이를 모두 더한 점수가 본인의 갱년기 점수로서 5~10점 미만은 경미한 증상, 10~15점 미만은 중간 단계의 증상, 15점 이상이라면 철저한 갱년기 관리가 필요합니다.
갱년기 지수
번호 증상 상태정도 점수
1 홍조, 화끈거림 0 없음 1 약간 2 보통 3 심함 가중치
2 4
3 불면증 2
4 신경질 2
5 우울증 2
6 어지럼증 1
7 피로감 1
8 관절통, 근육통 1
9 두통 1
10 가슴 두근거림 1
11 질건조, 분비물감소 1

6갱년기 증상의 치료

1 호르몬 대체요법
여성 갱년기의 대표적 치료법으로 안면 홍조 등의 증상에 탁월한 효과를 보이며 골다공증의 예방에 큰 기여를 합니다.
그러나 근래의 연구들은 여성 호르몬이 골다공증 골절의 예방에는 득이 되지만 관상동맥 질환, 뇌졸중, 혈전증 등의 질환을 예방하는 데 효과가 없으며, 일부 병합 호르몬 제제는 장기간 이용하면 유방암의 발병위험을 높인다고 보고되고 있습니다.
2 티볼론
티볼론은 호르몬 요법과 유사한 효과가 있는데 안면 홍조 등 폐경증상 완화에 도움이 되고 골밀도를 높이고 척추 골절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유방암 발생 위험이 감소한다고 보고되고 있습니다.
3 랄록시펜
선택적 에스트로겐 수용체 조절자의 하나로 골밀도를 높이고 척추골절을 예방하는 골다공증 치료제입니다. 유방암 예방 효과가 인정되고 있으나 오히려 안면 홍조를 유발할 수 있는 단점이 있습니다.
4 알렌드로네이트와 리세드로네이트
비스포스포네이트(Bisphosphonates)계열의 약물로 골밀도를 높이고 골절의 위험도를 감소시키는 골다공증 치료제입니다.

복용자의 약 1%에서 역류성 식도염이 발생하므로 음식물 섭취 30분 전에 충분한 양의 물과 함께 복용하고, 복용 후 30분간은 눕지 말아야 합니다. 유방암, 자궁출혈의 위험 없이 골다공증을 치료할 수 있지만 안면 홍조의 개선 효과는 없습니다.

7갱년기 이후 폐경기 증상을 예방하려면

폐경기는 여성 호르몬의 분비가 줄어들면서 겪게 되는 정상적인 인생의 변화입니다. 폐경기 증상 예방이란 여성호르몬 부족으로 유발 가능한 골다공증과 같은 다른 질환의 발생을 예방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1 골다공증 예방
  • 매일 우유나 치즈, 버터 같은 유제품을 먹어 칼슘섭취를 높입니다.
  • 하루 30분 이상씩 1주일에 5회 이상 빨리 걷거나 조깅이나 적절한 무게의 물체를 드는 운동을 합니다. 단 수영 등 체중이 부하되지 않는 운동은 골다공증 예방에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 운동은 자신의 운동능력의 60~70% 수준으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 금주, 금연 합니다.
  • 정기적으로 골밀도 검사를 받고 골다공증을 예방하는 약물을 복용합니다
2 심혈관 질환
폐경기 동안 에스트로겐이 감소하면서 혈중 콜레스테롤이 증가합니다. 콜레스테롤이 증가하면 심장 질환, 뇌졸중과 같은 혈관 질환의 발생에 영향을 줍니다.

  • 과일이나 채소, 곡류 같은 저지방 중심의 식단을 준비합니다.
  • 금연하여 뇌졸중이나 심장 질환을 예방합니다.
  • 규칙적인 운동을 통해 적정 체중을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 조기 호르몬 요법을 이용하면 심혈관 질환의 위험이 감소할 수 있습니다.